• 최종편집 2024-06-16(일)
 

문28    그리스도의 높아지심이 어떠한가?

답 _     그리스도의 높아지심은 사흘 만에 죽은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신 것과 하늘로 올라가신 것과 하나님 아버지의 우편에 앉아 계신 것과 마지막 날에 세상을 심판하러 오시는 것이다.


【관련성구】

 

1) 이 말씀을 마치시고 그들이 보는데 올려져 가시니 구름이 그를 가리어 보이지  않게 하더라   행 1:9

 

2) 내가 받은 것을 먼저 너희에게 전하였노니 이는 성경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 죄를 위하여 죽으시고 장사 지낸 바 되었다가 성경대로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사   고전 15:3-4

 

3) 그의 힘의 위력으로 역사하심을 따라 믿는 우리에게 베푸신 능력의 지극히 크심이 어떠한 것을 너희로 알게 하시기를 구하노라 그의 능력이 그리스도 안에서 역사하사 죽은 자들 가운데서 다시 살리시고 하늘에서 자기의 오른편에 앉히사 모든 통치와 권세와 능력과 주권과 이 세상뿐 아니라 오는 세상에 일컫는 모든 이름 위에 뛰어나게 하시고 또 만물을 그의 발 아래에 복종하게 하시고 그를 만물 위에 교회의 머리로 삼으셨느니라   엡 1:19-22



시몬 킴방귀(Simon Kimbangu: 1889-1951)가 1951년 감옥에서 사망했을 때 콩고(현재 자이레)를 지배하던 벨기에의 식민지 관리들은 그의 죽음을 가능한 한 세상에 알리고 싶지 않았다. 시몬 킴방귀는 돌에 맞아 죽기까지 복음을 전한 스데반 이후 가장 짧은 전도 사역을 행한 전도자였다. 

그의 복음을 전한 공적 사역은 육 개월 남짓한 것이었는데 그 가운데 석 달은 숨어 지낸 것이었다. 그는 큰 운동장이나 예배당에서 설교한 적도 없었고 선교 여행을 한 적도 없었고 그리고 교구를 조직해본 적도 없었다. 오늘날 아프리카 대륙에서 가장 큰 교파가 그를 통하여 탄생하기는 했지만 말이다. 

시몬 킴방귀가 원하는 것은 자신의 동포에게 그리스도를 증거하는 것이었다. 그것 때문에 그는 평생을 감옥에서 보내야 했다. 그는 엔캄바에서 출생했다. 그는 1918년 히브리 선지자나 잔 다르크처럼 계시를 받았다. 


나는 그리스도다. 나의 종들이 신실하지 못하다. 나는 네가 네 형제들에게 복음을 증거하고 회심시키기 위하여 너를 택했다. 너는 이제 나의 양떼를 치도록 해라.


그는 요나처럼 그리스도의 계시를 통한 명령을 3년이나 이행하지 않고 기피했다. 그는 무슨 일을 하든지 잘 풀리지를 않았다. 그는 할 수 없이 계속 그의 귓전을 때리는 그리스도의 목소리를 따르기로 마음을 먹었다. 

1921년 4월 6일 엔캄바 근처의 한 마을을 지나다가 한 집에 들어가고 싶은 강한 충동을 느꼈다. 그 집에는 중병을 앓고 있는 여인이 누워있었다. 그는 사도들처럼 예수의 이름으로 그녀에게 안수했다. 이적이 일어났다. 그 여인의 남편이 일어나 앉아 있는 아내를 보고 놀라서 어떤 약으로 치료했느냐고 킴방귀에게 물었다. 

그는 남편에게 대답했다. 

“당신의 부인은 약보다 훨씬 좋은 것으로 치료받았습니다. 이제는 더 이상 약을 구하러 다닐 필요가 없을 겁니다.” 

그 날 이후 킴방귀가 사는 엔캄바로 가는 길은 어디나 사람들로 넘쳐나게 되었다. 깜짝 놀란 벨기에 식민지 관리들은 민중의 이러한 움직임을 불온하다고 단정을 지었다. 킴방귀와 그를 따르며 예배와 기도를 돕던 네 명의 제자들에게 체포령이 내렸다. 그들은 석 달 동안 도망을 다녔다. 

킴방귀는 피신을 중단했다. 그는 엔캄바에서 저항 없이 붙잡혔다. 그는 재판을 받고 선동과 폭동 교사죄로 채찍 태형 120대와 사형 선고를 받았다. 그러나 세계 교회의 진정으로 벨기에 왕은 킴방귀의 사형을 종신 징역으로 감형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는 1951년 10월 12일 숨을 거두기까지 감옥에서 3년 9일을 복역했다. 그는 감옥에서 침묵을 지켰다. 콩고 식민지 당국은 시몬 킴방귀의 예언 운동을 불법화시키고 억압했다. 그러나 그것은 사라지기를 거부했다. 억압이 증대하는 만큼 킴방귀를 따르는 사람들도 늘어났다. 킴방귀의 고향 엔캄바는 완전히 파괴되었다. 

그러나 킴방귀를 따르는 교회는 계속해서 늘어만 갔다. 킴방귀 교회는 1969년 세계기독교교회협의회의 일원이 되었다. 그리스도에게 헌신적이고 자부심이 강한 킴방귀 교회는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수많은 학교와 사회 기구들을 운영하고 있다. 그리고 이 교파는 일부다처제, 폭력, 술, 담배, 마술을 철저하게 배격한다. 킴방귀는 죽기 바로 얼마 전 자신을 면회 온 사람에게 이렇게 고백했다. 


나는 단지 예수 그리스도의 한 종일 뿐이었고 지금도 그럴 뿐입니다. 나는 그 외에 아무 것도 아닙니다.


예수님이 십자가에 달려 죽으시고 세마포에 싸여 무덤에 안장되셨다. 제자들은 흩어졌고 사람들은 그를 까마득히 잊었다. 그는 더 내려가실 데가 없도록 낮아지셨다. 그러나 그가 죽으신지 사흘 째 되는 날 무덤이 텅 비는 사건이 발생했다. 제자들은 다시 모여들었다. 그들은 부활하신 그리스도를 보거나 듣고 다시 용기와 소망을 가지게 되었다. 주님이 세상 사역을 마치려 하실 때 이렇게 말씀하셨다. 


아버지여 창세 전에 내가 아버지와 함께 가졌던 영화로써 지금도 아버지와 함께 나를 영화롭게 하옵소서   요 17:5


주님의 이 기원이 부활 후 사십 일 만에 이루어졌다. 제자들이 모였을 때에 예수님께 물었다.


주께서 이스라엘 나라를 회복하심이 이 때니이까   행 1:6


예수님이 대답하셨다.


때와 시기는 아버지께서 자기의 권한에 두셨으니 너희가 알 바 아니요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 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행 1:7-8


이 말씀을 마치시고 그들이 보는데 올려져 가시니 구름이 그를 가리어 보이지 않게 하더라 올라가실 때에 제자들이 자세히 하늘을 쳐다보고 있는데 흰 옷 입은 두 사람이 그들 곁에 서서 이르되 갈릴리 사람들아 어찌하여 서서 하늘을 쳐다보느냐 너희 가운데서 하늘로 올려지신 이 예수는 하늘로 가심을 본 그대로 오시리라 하였느니라   행 1:9-11


누가 정죄하리요 죽으실 뿐 아니라 다시 살아나신 이는 그리스도 예수시니 그는 하나님 우편에 계신 자요 우리를 위하여 간구하시는 자시니라   롬 8:34


이제 하늘에 계신 그리스도께서는 마지막 날에 세상을 심판하기 위해 다시 오실 것이다. 


그 때에 인자의 징조가 하늘에서 보이겠고 그 때에 땅의 모든 족속들이 통곡하며 그들이 인자가 구름을 타고 능력과 큰 영광으로 오는 것을 보리라 저가 큰 나팔 소리와 함께 천사들을 보내리니 그들이 그의 택하신 자들을 하늘 이 끝에서 저 끝까지 사방에서 모으리라   마 24:30-31 


그리스도께서는 그의 낮아지심의 신분에 계셨을 때와 마찬가지로 지금도 높아지신 신분으로 그의 백성들 가운데 활동하고 계시다. 그것은 그의 재림 때까지 계속될 것이다. 


아담 안에서 모든 사람이 죽은 것 같이 그리스도 안에서 모든 사람이 삶을 얻으리라 그러나 각각 자기 차례대로 되리니 먼저는 첫 열매인 그리스도요 다음에는 그가 강림하실 때에 그리스도에게 속한 자요 그 후에는 마지막이니 그가 모든 통치와 모든 권세와 능력을 멸하시고 나라를 아버지 하나님께 바칠 때라 그가 모든 원수를 그 발 아래에 둘 때까지 반드시 왕 노릇 하시리니 맨 나중에 멸망 받을 원수는 사망이니라   고전 15:22-26



【핵심개념정리】


1. 승천하신 그리스도가 무엇을 위해 재림하시는가?

_이제 하늘에 계신 그리스도가 다시 오시는 것은 마지막 날에 세상을 심판하기 위한 것이다.


2. 실망하고 흩어진 제자들은 무엇을 보고 용기를 가지게 되었는가?

_그리스도가 죽으신지 사흘 째 되는 날 무덤이 텅 비는 사건이 발생했다. 제자들은 다시 모여들었다. 그들은 부활하신 그리스도를 보거나 듣고 다시 용기와 소망을 가지게 되었다. 


3. 하늘에 계신 그리스도는 지금 무엇을 하고 계신가?

_그리스도께서는 그의 낮아지심의 신분에 계셨을 때와 마찬가지로 지금도 높아지신 신분으로 그의 백성들 가운데 활동하고 계시다. 그것은 그의 재림 때까지 계속될 것이다.

 

2023-04-19

 

소요리문답표1-290.jpg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95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영배의 소요리문답_ 제20과 그리스도의 높아지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