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2(월)
 

모세와 시내산.jpg

모세와 시내산

 

신명기Deuteronomy는 모세가 출애굽의 가르침과 사건들을 다시 들려준다고 해서 두 번째 율법이라는 뜻을 지니게 되었다. 약속의 땅 가나안에 들어가는 허락을 하나님께 받지 못한 이스라엘 백성은 광야에서 40년을 보냈다. 오랜 방랑 끝에 옛 세대는 다 죽었다.

 

마침내 모압에 진을 친 새로운 세대의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께서 그들의 조상에게 약속하신 땅에 들어갈 순간을 기다리고 있었다. 그때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말을 전했다. 그 말은 작별 인사이기도 했다.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그 백성과 함께 그 땅에 들어가지 못한다고 말씀하셨기 때문이다.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이 약속의 땅에서 어떻게 하나님을 믿고 살아야 할 것을 자세히 알려 준다. 그의 말에는 경고와 축복이 함께 담겨 있다. 그런 뒤 그는 백성과 헤어져 홀로 느보산에 올라갔다. 이런 시가 있다.


귀천_  천상병 


나 하늘로 돌아가겠다 

새벽빛 와 닿으면 스러지는 

이슬 더불어 손에 손을 잡고 


나 하늘로 돌아가겠다 

노을빛 함께 단 둘이서 

기슭에서 놀다가 구름 손짓하며는 

나 하늘로 돌아가겠다 


아름다운 이 세상 소풍 끝내는 날 

가서 아름다웠더라고 말할 것이다


시인 천상병은 하나님을 굳게 믿으니 이 우주에서 가장 강력하신 분이 내 빽이라 내가 세계에서 제일 행복한 사나이라고 노래했다. 그가 하늘로 돌아간다는 뜻의 귀천에서는 세상 떠남을 소풍 끝내는 날로 노래한다. 느보산에 올라간 모세가 죽을 때 나이 120세였다. 그때 그의 눈이 흐리지 않고 기력이 쇠하지 않았다는 모세가 하늘나라로 돌아갔다. 모세는 살 때처럼 떠날 때도 하나님의 뜻을 온전히 따랐다.

 

2024-02-04

 

표지.JPG

신국판 592P @23,000원 /교보.알라딘.예스24.쿠팡 판


태그

전체댓글 0

  • 277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리틀메시지_ 신명기Deuteronomy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