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22(금)
 
1597308560392-web.jpg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
남원 수해복구 지원금 1억 전달

성도들 피해주민들과 ‘구슬땀’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는 13일 남원시 금산면 수해피해 지역인 귀석마을 방문하고 1억 원의 복구 지원금을 이환주 시장에게 전달한 후 성도 200여 명과 봉사 활동을 펼쳤다.

1597308590705-web.jpg
 
이환주 시장은 “역대급 피해를 주민들이 입었다”라며 “마을을 구분할 수 없을 정도로 물이 잠길 정도였다”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또 “많은 분들이 힘을 보태주어서 주민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라며 “이른 새벽에 수해복구를 위해 내려와 수해복구를 위해 참여해 준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님과 성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 시장 특히 “고향인 남원을 위해 늘 기도해 주시고 정성을 모아준 소강석 목사님께 감사드린다”라며 “이재민들이 멋지게 회복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소강석 목사는 “성도들과 함께 정성을 모아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오게 됐다”라며 “수해복구를 도울 수 있도록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린다”라고 말했다.

소 목사는 이어 “이재민들이 건강하게 다시 보금자리로 돌아올 수 있도록 성도들과 함께 기도하겠다”라며 “지금, 이 시간에 수해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많은 봉사자 여러분들에게도 하나님의 은총이 함께 하시기를 기원 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수해복구 봉사 활동에는 교회 중직자들을 비롯한 성도 2백여 명이 참석해 봉사 활동을 펼쳤다.

귀석마을 서의열 이장은 “마을이 생긴 이래 처음 수해 피해를 입었다”라며 “50여 가구가 침수 피해를 입었다”라고 말했다.

서 이장은 “이재민 대부분이 노인들이여서 복구를 엄두도 못 내고 있는 실정이었다”라며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님과 성도들이 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려주어서 큰 힘이 됐다”라고 말했다.

1597308554375-web.jpg
 
1597308566305-web.jpg

1597308577521-web.jpg
 
2백 명의 성도들은 침수된 50여 가구의 가재도구와 집 정리 및 쓰레기 등을 정리했다.

봉사 활동에 참여한 한 성도는 “피해주민들이 수해 당시 두려움으로 인해 복구할 수 없을 정도로 심각해 너무도 안타까운 생각이 들었다”라며 “주민들이 하루속히 안정을 되찾고 예전의 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도했다”라고 말했다.

또 다른 성도는 “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렸다”라며 “지붕까지 침수돼 집과 가재도구 등 모두 사용할 수 없을 정도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와 성도들은 수해복구를 위해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2020-08-13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 남원 수해복구 지원금 1억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